갓오브힙합
Menu
notice
역대급 최강의 라인업을 선보이는 '갓 오브 힙합(God Of HipHop)'이 30일 출연진 라인업을 공개하고 인천콘서트 티켓 선예매를 시작했다.
2018 '갓 오브 힙합'은 오는 9월 1일 인천아시아드 주경기장에서 열리며, 이번 공연에는 힙합계의 대부, 대모격인 타이거JK와 윤미래, 비지(Bizzy), 도끼(DOK2), 더콰이엇(The Quiett), 비와이(BewhY), 헤이즈(Heize), 고등랩퍼 우승자 김하온, 비보이 진조크루까지 자타가 공인하는 힙합신들의 환상적 무대가 펼쳐질 예정이다.
쿤 엔터테인먼트 한훈 대표는 "기획단계부터 불가능하다고 판단했던 최강의 라인업 섭외가 성사되면서 티켓 오픈 전부터 많은 팬의 관심을 받았다"고 전했다.
 
관계자는, 이번 콘서트 수익금은 재단법인 위드국제재단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사랑의 열매)를 통해 전국의 불우청소년을 위한 장학금 및 소년소녀가장의 생활안정자금으로 지원된다고 밝히며, 대중예술과 기부가 하나 되는 문화기부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콘서트로써 힙합 음악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시사매거진=김민건 기자]